ADVFN Logo ADVFN

Hot Features

Registration Strip Icon for charts 실시간 차트, 분석 도구 및 가격을 받으려면 등록하세요.

유가는 수요 우려로 2% 이상 하락해 3개월 만에 최저

Jae Hur
가장 인기있는 뉴스
11월 9일 2023 6:12AM

ADVFN – 미국과 중국의 수요 감소에 대한 우려로 유가는 수요일 2% 넘게 하락해 3개월여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브렌트유 선물 (CCOM:OILBRENT)은 배럴당 2.07달러, 또는 2.5% 빠진 79.54달러에 마감되었다.

미국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  (CCOM:OILCRUDE)는 배럴당 2.04달러, 또는 2.6% 하락한 75.33달러에 마감했다. 두 벤치마크 모두 7월 중순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시장은 분명히 중동 공급 차질 가능성에 대해 덜 우려하고 있으며 대신 균형 완화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ING의 분석가인 워렌 패터슨(Warren Patterson)과 에와 만테이(Ewa Manthey)가 고객에게 보낸 메모에서 원유 공급 상황을 언급하면서 말했다.

시장 소식통은 미국석유협회(API)의 수치를 인용해 화요일 늦게 미국 원유 재고가 지난주 약 1200만 배럴 증가했다고 밝혔다.

만약 확인된다면 이는 2월 이후 최대 규모의 빌드가 될 것이다. 그러나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은 시스템 업그레이드를 완료하기 위해 주로 수요일에 발표되는 주간 석유 재고 데이터 공개를 11월 15일로 연기했다.

올해 미국의 원유 생산량은 예상보다 소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석유 소비는 하루 30만 배럴(bpd)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EIA가 화요일 말했다. 이는 일일 10만 배럴 증가라는 이전 전망을 뒤집는 것이다.

세계 최대 원유 수입국인 중국의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의 총 상품 및 서비스 수출이 예상보다 빠르게 감소해 에너지 수요 전망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유로존에서는 소매 판매 감소를 보여주는 데이터도 소비자 수요 약화와 경기 침체 전망을 부각시켰다.

“우리가 목격한 가격 하락은 두 가지를 반영한다. 중국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세계 경제가 벽돌 벽에 부딪히는 것에 대한 우려와 이스라엘과 가자 지구 전쟁이 공급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도 있다”고 프라이스 퓨처스 그룹의 분석가인 필 플린(Phil Flynn)이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10월 원유 수입량은 견실한 증가세를 보였고 중국 중앙은행 총재는 세계 2위의 경제대국인 중국이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 목표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베이징은 약 5% 성장 목표를 세웠다.

골드만삭스 분석가들은 생산국인 석유수출국기구(OPEC) 소속 6개국의 해상 원유 순수출량이 4월 수준보다 하루 60만 배럴 낮은 수준으로 유지될 것으로 추정했다. OPEC은 2023년 4월부터 하루 200만 배럴에 달하는 누적 감산을 발표했다.

OPEC+로 알려진 생산자 그룹의 일부인 러시아는 일부 등급의 휘발유에 대한 수출 금지 해제를 고려하고 있다고 인테르팍스 통신사기 니콜라이 슐기노프(Nikolai Shulginov) 에너지 장관의 말을 인용했다.

모스크바는 높은 국내 가격과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9월 21일 연료 수출 금지를 도입했다. 정부는 10월 6일 규제를 완화해 파이프라인을 통한 경유 수출을 허용했지만 가솔린(휘발유) 수출에 대해서는 조치를 유지했다.

바클레이즈는 2024년 브렌트유 가격 전망을 배럴당 4달러 낮추어 93달러로 하향 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