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삼성전기는 지난해 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2조3062억원, 영업이익 1104억원으로 집계됐다고 31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7.2%, 영업이익은 9.1% 증가했다.

스마트폰 신제품 출시에 따라 스마트폰용 적층세라믹콘덴서(MLCC) 및 폴디드 줌 등 고성능 카메라모듈 공급을 확대하면서 전년 동기와 비교해 매출과 영업이익이 모두 늘었다.

[사진=삼성전기]

다만 직전 분기인 2023년 3분기보다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2.3%, 40.0% 감소했다.

사업부문별로는 컴포넌트와 광학통신솔루션은 실적이 개선됐다. 컴포넌트 부문은 4분기 9751억원의 매출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17% 늘었다.

광학통신솔루션 부문도 전년 동기 대비 36% 늘어난 8884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패키지솔루션 부문 매출액은 442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 줄었다.

삼성전기의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은 6394억원, 매출액은 8조9095억원으로 각각 전년 대비 45.9%, 5.5% 줄었다.

삼성전기는 올해 스마트폰·PC 등 주요 제품 수요 개선과 하이브리드 및 내연기관 차량의 전장화 확대가 예상되는 만큼 IT용 고부가 MLCC 및 패키지 기판 경쟁력을 강화해 공급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origin@newspim.com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3월(3) 2024 으로 4월(4)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4월(4) 2023 으로 4월(4)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