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핌] 이지용 기자 = 삼성전기는 국내 최초로 DJSI 월드 지수에 15년 연속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삼성전기는 지난 2009년부터 DJSI 월드 지수에 선정되었으며, 15년 연속 편입은 국내 기업 중 최장 기록이다. DJSI는 기업의 E(환경), S(사회), G(지배구조) 등 3가지 부문에 대한 지속가능성을 평가한다.

삼성전기는 전사적인 에너지 절감 활동, 고효율 설비 도입, 폐기물 자원순환 활동 등 기후변화 대응 전략과 체계적인 공급망 및 제품 관리, 고객 관계 경영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삼성전기는 국내 최초로 DJSI 월드 지수에 15년 연속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은 삼성전기 수원사업장 전경. [사진=삼성전기]

DJSI는 기업의 지속가능성 평가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DJSI는 매년 시가총액 기준 글로벌 상위 2500여 기업을 대상으로 경제적 성과뿐만 아니라 환경, 환경·사회·지배구조(ESG) 측면의 성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평가한다.

DJSI는 'DJSI 월드', 'DJSI 아시아퍼시픽', 'DJSI 코리아'가 있으며 전 세계 기업 중 평가 상위 10% 기업을 선정하는 'DJSI 월드'가 최고 등급이다.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은 "친환경 경영, 공급망 ESG 협력, 투명한 거버넌스 등 ESG 영역 전반에서 초일류 테크 기업으로서 지속 가능한 미래를 구현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기는 DJSI 뿐만 아니라 각종 지속가능경영 평가기관으로부터 ESG 성과를 인정받고 있다. 업계 최초로 카본트러스트 '환경 발자국' 인증, 'FTSE4Good Index(인덱스)' 13년 연속 선정, 국내 모든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 글로벌 공급망 'RBA' 가입 등 ESG 리딩 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삼성전기는 이사회 내 ESG 위원회를 설치하고, 이윤정 환경전문 변호사를 ESG 위원장으로 선임했다. 또한 삼성전기는 이사회 다양성 확대를 위해 여성 사외이사 비율을 50% 이상 유지하고 있으며, 사외이사에게 이사회 의장을 맡겨 독립성을 강화했다.

특히 삼성전기 임직원들은 자발적 참여로 나눔 키오스크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나눔 키오스크는 임직원이 사원증을 기기에 태깅하면 회당 1000원이 기부돼 일상 속에서 실천하는 기부문화 확산에 힘쓰고 있다. 삼성전기 국내 임직원 중 85%에 달하는 1만여 명이 동참했고, 1인 평균 44회 태깅하는 등 높은 참여율을 보이고 있다.

 

leeiy5222@newspim.com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3월(3) 2024 으로 4월(4)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4월(4) 2023 으로 4월(4)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