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뉴스핌] 조수빈 기자 = 삼성전기가 IT 수요 감소, 중국 스마트폰 시장 침체에도 2분기 영업이익 2050억원 흑자를 내며 시장 예상치를 소폭 웃도는 성적을 내놨다.

반면 LG이노텍은 전년 동기 대비 93.7% 감소한 184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하며 고전을 면치 못했다.

삼성전기가 개발한 전기차용 MLCC. (좌)헤드램프용 3225 MLCC와 (우)BMS용 3216 MLCC. [사진=삼성전기]

26일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양사 모두 IT 수요 하락, 계절적 영향, 침체된 반도체 업황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은 하락했다. 그러나 일부 부문에서 실적을 견인할 수 있는 좋은 성적이 나온 점, 신규 스마트폰 출시와 계절적 요인 해소를 앞두고 있다는 점에서 3분기 실적 반등에 대한 기대감도 관찰됐다. 

◆삼성전기 매출 2조, 영업이익 2000억 넘겨

삼성전기는 지난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2조2205억원, 영업이익 2050억원을 기록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보다 각각 2351억 원(10%), 영업이익은 1551억 원(43%) 감소한 수치지만 전분기 대비 매출은 1987억 원(10%), 영업이익은 649억 원(46%) 증가했다.

삼성전기는 "2분기는 중화 거래선향 MLCC, 모바일용 반도체 기판(BGA) 판매 증가와 카메라 모듈·MLCC 등 전장 제품 공급 확대로 인한 핵심제품 수요 확대의 영향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소폭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세부적으로는 중국 스마트폰 신모델 출시, 전장·산업용 제품 공급 확대에 힘입어 컴포넌트 부문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컴포넌트 부문의 2분기 매출은 전분기 대비 22% 증가한 1조65억원을 기록했다. 삼성전기는 "MLCC는 중화 고객사 재고 소진 영향과 계절적 요인 등으로 공급 확대가 예상된다"며 "IT용 소형, 고용량 MLCC 가동률을 높여 시장 수요에 적극 대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광학통신솔루션은 주요 거래선 플래그십 모델의 계절적 비수기 영향으로 수요가 감소해 전분기 대비 3% 감소한 7766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패키지솔루션 부문은 전분기 대비 10% 증가한 4374억원의 매출을 냈다. 모바일 AP 및 ARM 프로세서용 BGA와 서버· 전장용 FCBGA 등 고부가 제품 중심 공급이 매출 확대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전년 대비 부진한 실적은 IT 수요 하락과 중국 스마트폰 시장 침체 등이 주요 원인이다. 그러나 3분기에는 중화 고객사 재고 소진, 계절적 요인 등으로 공급 상황이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주요 스마트폰 고객사들의 신규 모델 출시 효과의 영향, IT 수요 증가와 전장 제품 시장 확대 전망에 따라 패키지 솔루션 부문, 컴포넌트 부문의 실적이 더 좋아질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이노텍 영업이익 93.7% 감소...3분기 아이폰 출시와 실적 개선

LG이노텍은 경기 침체, IT 수요 약세 등으로 다소 부진한 성적을 내놨다. LG이노텍도 이날 매출 3조9072억원, 영업이익 184억원을 달성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5.5% 증가한 반면 영업이익은 93.7% 급감했다. 

전분기 매출(4조3759억원) 및 영업이익(1453억원)과 비교하면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0.7%, 87.4% 줄었다. 투자업계 관계자는 "아이폰15 시리즈 출시를 앞두고 비수기였던 2분기 상황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LG이노텍의 카메라 모듈을 담당하는 광학솔루션 사업부는 스마트폰 전방 수요 둔화에도 불구하고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한 3조82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LG이노텍은 "트리플용 카메라모듈 등 고부가 제품 공급 비중 증가가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전장부품 사업부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18% 증가한 3900억원을 달성했다. 차량용 조명모듈과 배터리관리시스템(BMS) 등 전기차용 파워 부품 판매가 늘어난 영향이다. 다만 기판소재 사업부는 전방 산업인 스마트폰, TV, PC 등 IT 수요가 부진하면서 전년 동기 대비 26% 감소한 335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LG이노텍은 3분기부터 아이폰15 신제품 출시로 인한 실적 개선을 기대하고 있다. LG이노텍은 "하반기에는 고객사 신모델향 부품 공급이 본격화하며 실적이 점차 개선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3분기에는 스마트폰 수요의 계절적 증가, 메모리 시황의 회복세 등 2분기 대비 수요 확대에 따른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는 분위기다. 양사는 실적 발표 이후 서버·전장(자동차 전자부품) 등 고부가 제품의 사업 비중을 확대하고 고성능 카메라 모듈, 차세대 패키지 기판을 통해 수익성을 개선한다는 전략을 밝혔다. 

beans@newspim.com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2월(2) 2024 으로 3월(3)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
삼성전기 (KOSPI:009150)
과거 데이터 주식 차트
부터 3월(3) 2023 으로 3월(3) 2024 삼성전기 차트를 더 보려면 여기를 클릭.